미국 뉴욕 여행 뉴욕맛집 

울프강 스테이크하우스 솔직후기

















뉴욕여행 마지막날 뉴욕하면 먹어야한다는

스테이크를 먹으러 울프강 스테이크하우스로 향했다!

원래 브루클린에 스테이크를 먹고싶었는데 ㅜㅜ

가기 너무 멀어서 그냥 우리나라 사람들이 많이 좋아한다는

울프강 스테이크하우스로 향했다

나는 타임스퀘어에 있는 지점이 가까워서 타임스케워점으로 향했음

이거 강남에도 생겼다는데 ㅋㅋ

그래도 원조, 본토의 스테이크를 먹으러 고고씽했음!











뉴욕 울프강 스테이크하우스에 메뉴는

아마도 홈페이지 들어가면 다 볼 수 있고 ㅋㅋ

가격대는 대충 5만원 이상으로 잡아야한다

스테이크라서 좀 비싼편이었음 ㅋㅋ

나는 콜라한잔에 서로인스테이크와

매쉬드포테이토 함께 나오는걸로 선택했다!

근데 콜라가 ㅋㅋ 진짜 작은병으로 나왔음...

좀 띄용했다 다른대서는 그래도 저것보단 큰 사이즈 줄 용량인데 ㅋㅋ

암튼 그래도 이런곳에서 식사니까 ㅋㅋ









식전빵도 나오고 버터도 나온다

빵은 내스타일은 아니었지만 그래도 맛있엇다

빵종류는 두가지였음 ㅋㅋ

나는 바게트 같이 생긴걸 먹고 말았당










매쉬드포테이트가 나옴

사이드메뉴여서 ㅋㅋ 조그마하게 나올 줄 알았는데

왕창 크게 나왔다 ㅋㅋㅋ

너무 많이줘서 내꺼가 맞나 싶었음 ㅋㅋㅋ

근데 매쉬드포테이토 자체가 맛있어서 먹을만했다

개인적으로 울프강 스테이크하우스에서

스테이크보다 매쉬드포테이트가 맛있었음 ㅋㅋㅋ












나는 서로인 스테이크를 주문했다

그램수로 나오다보니

한덩이가 다 안되면 이렇게 두덩이를 주나봄 ㅋㅋ

근데 이게 무슨 에이징을 한 상태여서 그런지

엄청 타서 나왔다 ㅋㅋㅋㅋㅋㅋㅋ

아 이때부터 조금 기분이 안좋아졌음

어느정도 타는건 그렇다고 치더라도 이건 그냥 탄 수준이 아닌가 ㅋㅋ

옆에는 소스가 있는데 내취향은 아니었음











또 다른 소스를 주길래 봤는데

이것도 내스타일은 아니었다 ㅋㅋㅋㅋㅋㅋ

그래도 자기 취향에 맞게 소스랑 먹으면 좋을듯











일단 나는 미디움웰던로 주문했는데

거의 레어, 미디움레어수준으로 구워졌다

아니 ㅋㅋㅋ 주문을 이따위로 해오면 어떻...

결국은 컴플레인 걸어서 다시 구워달라고 요청했고

너무 탄거 아니냐고 물어봤더니

원래 이런거라고 대답했다

뉴욕 울프강 스테이크하우스가 불친절하다는 소리는 많이 듣긴했는데

뭐 나는 친절하지도 불친절하지도 않은 느낌이었음

뉴욕치고는 불친절한게 맞는게

다들 팁을 위해 ㅋㅋ 수시로 와서 상태체크하고

더 필요한거 없냐고 물어보고 하는데 ㅋㅋ

얘는 얼굴만 잘생겼지 하는 일이 1도 없음


암튼 결국 다시 구워져 나와서 알맞게 먹었고

계산하고 나오려는데

팁을 안줬더니 내놓으라고 나보고 ㅋㅋㅋ

내가 그래서 너가 주문 제대로 안해줬고 컴플레인 걸었을때도

친절하지 않았는데 줘야하냐고 그랬더니

줘야한다고 난리난리 ㅋㅋ 너무 화나서 매니저콜했더니

그냥 가라고 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아니 어디서 건방지게 저따위로 서빙해놓고 팁을 받으려고 하는지

땀땀... 열심히 하시는 분들에게 민망할정도의 서비스였는데 ㅋㅋㅋ







솔직히 말하자면 뉴욕 울프강 스테이크하우스는

가볼만한 곳은 아닌것 같다

그보다 더 저렴하게 먹었을때도 솔직히 더 좋은 서비스를 받았는데

그돈주고 먹으면서 스테이크 하나도 제대로 안나온다면

문제가 있는것이긴 한듯

우리나라 기준으로하면 불친절, 친절도 아니지만

뉴욕에 다른 맛집이나 레스토랑을 생각한다면 불친절한거 맞다

그리고 매쉬드 포테이트 빼고 맛있다는 생각을 하진 않았음

차라리 브루클린가서 스테이크 먹을껄 ㅜㅜ

뉴욕 마지막 식사가 참 아쉬웠다

울프강 스테이크하우스 뉴욕 맛집으로 추천하진 않는다...

















블로그 이미지

bloomming chloe

* 여행 정보 공유 * 여행의 기록 * 문의는 fromthechloe@gmail.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뉴욕 혼자 여행 

엠파이어 스테이트에서 뉴욕 야경







 







뉴욕 야경하면 엠파이어 스테이트에서 바라보는 야경이

제일 유명하고 제일 많이들 가서

나도 안가볼 수 없었다 ㅋㅋㅋㅋ

미리 입장권을 구매하지 않아서 줄을 서 기다려야했지만

그래도 좀 일찍가서 그런지 3시간 기다렸다는 후기보다는

적게 기다려서 올라갔다 ㅋㅋㅋ

기다리면서도 재미있었던게

뉴욕 엠파이어 스테이트이 지어진 역사나 관련한 스토리로

아기자기하게 꾸며놔서 구경하는 재미가 있었다












그리고 드디어 정상!!

사람들 어마어마하게 많았다

일찍와서 여기서 뉴욕 일몰을 구경하는것도 좋을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나중에 뉴욕가면 좀 일찍올라와볼까 ㅋㅋㅋㅋ

엠파이어 스테이트에서 바라본 뉴욕의 야경은 소문대로 정말 멋있었다

이게 동서남북으로 야경을 바라볼 수 있는데

진짜 다 각각 달라서 바라보는 재미가 있었다 ㅋㅋㅋ










야경을 보면 몽글몽글해지는 감성이 있는것 같음

뉴욕 엠파이어 스테이트 위에서 야경을 보고 있자니 그런 생각이 들었다

더군다나 미국여행 막바지 쯤이라

그간의 여행들이 머리속을 지나가고 ㅋㅋㅋ

또 유럽여행에 대한 걱정도 생기고 ㅋㅋ

여러가지 생각이 머리속에 스쳐지나갔는데

생각도하고 멍하니 야경을 바라보기도 하고 시간을 보냈다











너무 멋있었던 뉴욕의 야경

정말 왜 뉴욕여행와서 이런 야경을 보라고 하는지

알 것 같은 곳이었다!!

뉴욕여행 간다면 꼭 가보길!!!!









밑에 엄청 멋진 엠파이어 스테이트 조각이 있어서

사진 찍고 ㅋㅋㅋㅋ

좀 더 머물다가 숙소로 향했다!















블로그 이미지

bloomming chloe

* 여행 정보 공유 * 여행의 기록 * 문의는 fromthechloe@gmail.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혼자 뉴욕 여행

뉴욕 매그놀리아 바나나푸딩















뉴욕여행가면 먹어봐야한다는 매그놀리아 바나나푸딩을 맛보러

뉴욕 매그놀리아로 향했다!

여긴 뭐 워낙 컵케이크도 유명하고 해서 ㅋㅋ 컵케익도 먹어볼까하다

그냥 바나나푸딩만 먹어보기로 했음 ㅋㅋㅋ







아무래도 뉴욕 매그놀리아에서 제일 유명하고 간판메뉴는

바나나푸딩하고 레드벨벳 컵케이크였는데

그 외에도 솔직히 다 맛있어보였다 ㅜㅜ

치즈크림 컵케이크 특히나 맛나보였음...ㅋㅋㅋㅋㅋ











그리고 드디어 바나나푸딩 발견~

보니까 매그놀리아 바나나푸딩은 3가지 사이즈가 있었다

스몰, 미디움, 라지로 되어있었는데

뭐 한개 사서 좀 나눠먹겠다,싶으면 라지사도 될듯

나는 일단 라지하나랑 미디움하나 스몰하나로 골고루 구매했당ㅋㅋ










매그놀리아 안에는 티셔츠도 있어서 신기했음 ㅋㅋㅋ

뉴욕 매그놀리아 굿즈같은것도 있는것 같았다

솔직히 이 베이커리점은 유명세에 비해서

엄청 작고 개인이 하는 느낌이 강한 곳이었다

아기자기한 케이크들이나 장식들이 있어서 구경하기 좋은 곳이었다










그리고 매그놀리아 바나나푸딩을 들고 브라이언트 공원에 가서

아메리카노랑 함께 먹었다!

한적하니 음악 들으면서 느긋한 시간보내며 간식먹는 느낌이어서

진짜 좋긴 좋았다 ㅋㅋ









맛은 엄청엄청 부드럽고 엄청 달달하다!

근데 인위적인 바나나향이나 달달함이 아니어서 너무 좋았다

인위적인 향이나 맛을 안좋아하는데

진짜, 정말정말 딱 바나나맛이랑 바나나가 많이 들어있어서 좋았음

다만 엄청 달달하다.. 엄청 달다 ㅋㅋㅋ

그래서 라지사서 세네번 먹고 닫고 또 숙소가서 먹고 했음

그리고 아무래도 바나나가 들어있다보니 금방 상한다

냉장고 안에 넣어두어야함ㅋㅋㅋ



확실히 진짜 맛있고 왜 뉴욕가면 매그놀리아 가서

바나나푸딩 먹어보라고 하는지 알것 같았음 ㅋㅋㅋ

뉴욕여행가면 꼭 가보면 좋을것 같당















블로그 이미지

bloomming chloe

* 여행 정보 공유 * 여행의 기록 * 문의는 fromthechloe@gmail.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여자혼자 뉴욕여행 

뉴욕에서 짬뽕 먹고싶을땐 뉴욕맛집 상하이몽














워싱턴DC, 나이아가라 폭포까지 하드코어한 일정을 마치고

뉴욕으로 다시 돌아왔을때

매콤한걸 너무너무 먹고 싶어서 찾아보다가

짬뽕이 먹고싶어서 ㅋㅋㅋ

뉴욕 맛집 상하이몽으로 향했다!

케이타운 안에 있는 한식, 중식 퓨전 레스토랑인데

꽤 괜찮아서 추천하고 싶음 ㅋㅋㅋ

뉴욕 케이타운에 있는 백정 인기 많드라 ㅋㅋㅋ









그 외에도 코스요리도 있고

믹스앤 매치라고 3가지 요리 골라서

코스요리로도 먹을 수도 있었다

근데 나는 오직 짬뽕 하나만 보고 온거라 ㅋㅋㅋ

뉴욕에서 맛있는 짬뽕 맛집 치면 상하이몽을 많이 추천해서

짬뽕을 먹어보자 하고 주문했다










벽보고 혼자 앉아서 먹었음 ㅋㅋㅋ

이어폰 끼고 먹으니까 딱 좋았다

나 외에도 혼자서 밥 먹는, 혼밥하는 사람들이 많아서

혼밥할 수 있나~하는 걱정은 안해도 될듯 ㅋㅋ









사람들 엄청 많았다

보니까 한국인들도 있고 중국인들도 있고

한국어 중국어, 영어, 여러 언어가 들렸다 ㅋㅋㅋ

여기가 뉴욕이구나 싶었던 ㅋㅋㅋ









그리고 뉴욕 맛집 상하이몽의 짬뽕 등장!!

일단 맛은... 쏘쏘했다

맵기는 딱 좋았는데 생각보다 달아서 놀랐고

그래도 매운거 먹고싶다, 짬뽕 먹고싶다~할때 먹을만 한것 같다

이것보다 더 맛있는 짬뽕이 있었다면 좋았겠지만...ㅋㅋ

그래도 이정도면 만족

배부르게 국물까지 맛있게 먹고 나왔다


혹시 뉴욕여행하면서 뉴욕에서 유학하면서

매콤한 음식, 짬뽕이 먹고 싶다면

상하이몽 짬뽕 한번 먹어보면 좋을것 같다













블로그 이미지

bloomming chloe

* 여행 정보 공유 * 여행의 기록 * 문의는 fromthechloe@gmail.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여자 혼자 뉴욕 여행

치폴레













뉴욕에 가면 치폴레를 꼭 먹어봐야한다고도 하고

치폴레가 엄청 맛있다고해 엄청 기대하면서 찾아갔다

사실 갈 생각은 없었는데 ㅎㅎ

아는 동생을 뉴욕에서 만났다가 같이 밥먹으러 갔다!

덕분에 치폴레에 입성함 ㅋㅋㅋㅋ

나는 타임스퀘어 근처로 갔고

근처 가까운 곳으로 가면 될듯!












우리나라 패스트푸드점이라고 해서

맥도날드나 롯데리아같은 그런 느낌의 인테리어 일 것이라 생각했는데

생각보다 모던하고 심플하게 되어있었다

혼밥도 할 수 있을것 같았음










서브웨이랑 비슷하게 원하는대로 메뉴를 조절해서 먹을 수 있다

나는 동생이 해주는데로 만들어서 먹었다

일단 치폴레를 주문해서 먹으며 느낀 점은 자기에게 맞게 만들어 먹어야

맛있게 먹을 수 있을것 같았음

그래도 가격이 저렴해서 여행자나 유학생들에게 좋은 한끼일것 같았다








이게 S사이즈였던것 같은데 ㅋㅋ 꽤나 컷다

둘이서 나눠먹었으니까 ㅋㅋㅋ

가성비는 아주 짱짱인듯









일단 먹으면서 든 생각이 어떤 조합이든 크게 실패하진 않을것 같았다

나에게 베스트는 아니었지만 먹을만했고 맛있게 먹었음

그래도 나에게 맞게 선택해서 먹었다면 더 맛있게 먹었을것 같다 ㅋㅋㅋ

엄청 짱! 치폴레 대박!인건 아니고 ㅋㅋㅋ

초보자라면 시행착오가 필요한듯 ㅋㅋㅋ

그래도 뉴욕와서 먹어봐야한다는 치폴레도 먹었고

동생도 만나서 수다도 떨었다ㅋㅋㅋㅋ














블로그 이미지

bloomming chloe

* 여행 정보 공유 * 여행의 기록 * 문의는 fromthechloe@gmail.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여자혼자 뉴욕여행 

뉴욕 자연사 박물관













미국 여행 다니면서 예쁜 곳들도 많이 찾아다녔지만

진짜 박물관 위주로 돌아다닌것 같다 ㅋㅋㅋ

뉴욕여행하면서도 박물관만 두번 갔는데

자연사 박물관에 가서 공룡 구경하고 왔다 ㅋㅋ

원래 인류사나 고고학에 관심이 많아서 간거였는데...

뉴욕 자연사 박물관은 대부분 공룡들에 대한 이야기가 많았다

공룡 좋아한다면 꼭 가보길!











자연사 박물관은 크게 동물과 공룡으로 나뉘어져있다

그래서 뉴욕 자연사 박물관에 간다면

지도를 보고 어디서부터 관람할지 정하는게 좋을것 같다 ㅋㅋ

아니면 진짜 넓어서 헤메고 시간 낭비 할 수도 있당









금강산도 식후경이라고 ㅋㅋㅋ

열심히 구경하다 카페테리아가서 점심도 먹고~

진짜 신기한게 한국에서는 맥너겟이나 텐더가 맛이 없는데

미국은 엄청 맛있다 ㅜㅜ

다른 닭가슴살을 사용하나 ㅋㅋㅋㅋㅋ

암튼 맛있게 먹었다!












다시 구경을 위해서 이동~

내가 공룡에 대해서 잘 모르지만

보니까 쥐라기, 신생대, 고생대 등 나뉘어서 전시되어있었다

그리고 모형을 본뜬건지 진짜 전시해둔건지

정확하지 않는데 진짜 같았음

뼈 색상도 그렇고 ㅎㅎ 완전 신기 ㅋㅋ








거북이 뼈는 진짜 언제봐도 신기한것 같다

왜 등껍질하고 붙어있게 진화가 된걸까 ㅋㅋㅋㅋㅋㅋ










맘모스 관련된 뼈들도 있고 ㅋㅋㅋ

진짜 신기하게 생겼음 ㅋㅋㅋ











뭉텅이로 된 뼈조각도 있었다

온전히 발굴하면 훼손될까봐 이렇게 그냥 통째로 전시해둔듯










이건 고슴도치처럼 생긴 동물들 ㅋㅋㅋ

뼈가 저렇게 까지 있을줄은 몰랐는데 엄청 신기했다










아무래도 자연사 박물관이고

뼈 위주로 전시되어 있다 보니

재미있는 사람들에게만 재미있을수도 있을것 같다

그치만 가족단위 여행객들이라면

뉴욕 자연사 박물관 추천한다!!














블로그 이미지

bloomming chloe

* 여행 정보 공유 * 여행의 기록 * 문의는 fromthechloe@gmail.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여자혼자 뉴욕여행 

뉴욕 베이글 맛집 에싸 베이글 essa bagle













뉴욕까지 왔는데 뉴욕베이글을 안먹어볼 수 없어서

뉴욕 베이글 맛집중에 한곳인 에싸베이글 ess a bagle에 다녀왔다!

근데 뉴욕에서 베이글 먹을때는 빵을 잘 골라야하는것 같음..ㅎㅎㅎ









간판도 빈티지스럽고 해서 그런지

찾는데 어렵지 않았다 ㅋㅋㅋ

구글지도에 ess a bagle이라고 치면 금방뜬다










줄이 엄청나게 길었고

앉아서 먹을만한 자리는 많았다!

관광객, 현지인 할것 없이 인기있는 곳이라 ㅋㅋㅋ

맛이 엄청 기대되었다 ㅋㅋㅋ









내가 사진찍고 있으니까 자기도 찍어달라고 하셔서

찍어드림 ㅋㅋㅋㅋㅋㅋ

이상한 안경쓰시더니 찍어달라하셔서 놀람 ㅋㅋㅋㅋ

에싸베이글 불친절하다는 후기가 많은데

친절하지 않다 ㅋㅋ 그렇다고 적어도 인종차별하고 하는 곳은 아님









에싸 베이글에서 줄서면서 잘 봐야하는게 바로 이 크림들이다

크림이 어마어마하게 다양해서

자기 입맛에 맞는 크림으로 먹는게 좋을것 같다

우리나라에서도 볼 수 있는 크림부터

브로콜리크림이나 엄청 다양한 맛의 크림들도 있어서 ㅋㅋ

원하는걸로 고르면 좋을듯

또 빵 종류도 잘 봐야한다!

나는 곡물빵인가 그걸로했는데 너무 단단해서 먹기 힘들었음 ㅠㅠ

자기 취향에 맞는 빵과 크림의 조합이 있어야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곳인것 같다









나는 치즈크림 베이스의 연어베이글로 선택!

크림 변경도 가능하다 ㅋㅋ

나는 꾸덕한 치즈계열 크림으로 했는데 뭔지 까먹음

일단 간은 딱 맞고 빵이 좀 아쉬웠다..

빵종류를 알아야 맛있게 먹을 수 있는게 베이글인듯

우리나라는 기본 베이글이나 크렌베리 베이글 등의 크게 변형하지 않은

베이글빵이 많은데 여기는 곡물도 있고 크레인도 있고

여러가지있어서 살짝 멘붕이었다

그리고 내가 고른 빵이 너무 딱딱해서 ㅜㅜ

아쉽게도 우리학교앞에 연어크림베이글이 짱맛이라

특별히 여기가 엄청 맛있거나 하진 않았다 ㅋㅋㅋ

그래도 뉴욕스타일 베이글을 먹었다는데 만족 ㅋㅋㅋㅋ



베이글 좋아하면 한번 가볼만하고

아니라면 안가도 별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상 에싸 베이글 ess a bagle 솔직 후기였다!













블로그 이미지

bloomming chloe

* 여행 정보 공유 * 여행의 기록 * 문의는 fromthechloe@gmail.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나홀로 뉴욕여행 

브루클린 플리마켓











뉴욕에서 유명하다는 브루클린 윌리엄스버그 플리마켓을 찾아갔다

브루클린 flea 지역에서 하고 있는데

먹거리들도 있고 볼거리도 많다고해서 냉큼 찾아갔다 ㅋㅋ







브루클린 윌리엄스버그 플리마켓의 위치는 요기다!

그냥 일요일에 여기로 가면 될듯

처음에 어디서 한다는건지 진짜 헤맸는데

지도 찍고나니까 쉽게 찾을 수 있었다 ㅋㅋ









브루클린 윌리엄스버그 플리마켓에는

빈티지 아이템들 혹은 옷들 등 다양한 제품들을 판매하는 셀러들이 있고

안쪽에 먹거리를 판매하는 부스들이 있었다

진짜 구경거리가 많았음


브루클린 윌리엄스버그 플리마켓은

자기 물건을 사진찍고싶지 않아하는 사람들도 있어서

다 사진을 찍지는 못했다 ㅜㅜ











이 브루클린 플리마켓에는 카메라 종류가 참 많았다

으엉 ㅠㅠ 지금은 필름카메라에 관심이 많아서

이것 보니 사고싶다...

왜 그때 안샀을까 좀 아쉽 ㅋㅋㅋㅋ









이 플리마켓에는 LP판이나 포스터 등

수집가들의 욕구를 자극하는 제품들도 상당히 많았다!

여기서 보물을 발견하게 될 수도 있음 ㅋㅋㅋ









플리마켓의 묘미는 그런것 같다

나에게 쓸모없는 물건도 누군가에게는 보물이 될 수 있는

그런 묘미?ㅋㅋㅋㅋ

빈티지한 느낌이 한껏 살아있는 제품들을 보니

저절로 소집욕구가 생겼다 ㅜㅜ









구경하다가 배가고파서 음식파는 부스로 갔다

음.. 사진이나 알고있던것보다

음식부스들이 적어서 당황스러웠다 ㅋㅋㅋㅋ

브루클린 윌리엄스버그 플리마켓 위치는 맞는뎈ㅋㅋㅋㅋ

이건 많은 사람들이 먹고 있었던 코코넛











나는 그냥 그 중에서 맛있어보이고 사람들이 많이 먹는

이 샐러드를 선택했다

양도 무지 많고 ㅋㅋ 소스도 맛있어서 맛있게 먹었다

근데 브루클린 윌리엄스버그 플리마켓에 천막도 없어서

완전 땡볕아래서 먹었다 ㅜㅜ

눈부시고 소스라 흐르고 정신없었음 ㅋㅋㅋ











다 먹고 다시 브루클린 윌리엄스버그 플리마켓 구경구경~

비틀즈의 LP판도 보인다

비틀즈나 90년대 가수 팬이라면 여긴 완전 보물창고일듯












아직 뜯지 않은 귀여운 장난감도 팔고 잇었다

이건 닥터후 랜덤 피규어였다 ㅋㅋㅋ









솔직히 빈티지함이에요!라고 커버하기에는

골동품 수준이거나 정리가 안된 제품들도 있었다 ㅜㅜ

가져와서 관리를 한다는 조건이거나

좀 깨끗한 물건들로 고르는 솜씨가 있어야 할듯




기대만큼 재미있는 곳은 아니었지만 ㅋㅋ

그래도 재미있게 구경했다

뉴욕여행 간다면 브루클린 윌리엄스버그 플리마켓 추천함!!











블로그 이미지

bloomming chloe

* 여행 정보 공유 * 여행의 기록 * 문의는 fromthechloe@gmail.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